Eastman, 프랑스의 세계 최대의 분자단위 플라스틱 재활용 시설에 10억 달러 투자

sp4cemaster | 189 | 2022-03-07
  •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기사사진_정빛남_1.jpg

Eastman은 프랑스에 세계 최대 규모의 분자단위 플라스틱 재활용 시설을 건설하는데 최대 10억 달러를 투자한다고 밝혔다. 이 발표는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Eastman 이사회 의장 겸 CEO인 마크 코스타가 117일 아침 공동으로 발표했습니다.

 

이 시설은 Eastman의 폴리에스터 재생 기술을 사용하여 매년 최대 160,000미터톤의 재활용하기 어려운 플라스틱 폐기물을 재활용이 가능하게하고, 이는 스타드 드 프랑스 축구 경기장을 2.5배 채우는 양입니다.

 

이 프로젝트는 플라스틱 폐기물을 소각하지 않고 탄소 발자국이 상당히 낮은신재와 동일한 품질의 재료를 만들도록 설계되었습니다.

 

또한, 이 프로젝트에는 혼합된 플라스틱 폐기물을 가공하기 위한 장치, 폐기물을 해중합하기 위한 메탄올분해 장치, 특수 포장 및 직물을 위한 다양한 고품질 재료를 만들기 위한 고분자 생산 라인 등의 여러 단계들이 포함되어있습니다.

 

Eastman의 프로젝트는 또한 분자단위의 재활용의 순환성을 달성하기 위한 핵심적인 도구로 보는 글로벌 브랜드 명단의 지원을 받았습니다. LVMH Beauty, The Estie Lauder Companies, Clarins, Procter&Gamble(P&G), L'Oreal Danone은 본 시설에서 재생 수지를 다년간 공급 받는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출처 : https://www.packaginginsights.com/news/eastman-invests-us1b-in-worlds-largest-molecular-plastics-recycling-facility-in-france.html

구분테그

News: 해외동향, Materials: PE, 유리
다음글
Coca-Cola, 저탄소 순환을 위한 재사용 가능한 병 전략 강화
현재글
Eastman, 프랑스의 세계 최대의 분자단위 플라스틱 재활용 시설에 10억 달러 투자
이전글
Coveris, 재활용 가능한 의료용 모노 PE 필름 포장재 출시